영암 농특산물, 카톡 선물하기로 전국 판로 확대

농업·경제
영암 농특산물, 카톡 선물하기로 전국 판로 확대
카카오와 유통 협약식 가져
  • 입력 : 2024. 01.30(화) 10:21
  • 이승우 기자
영암군(군수 우승희)이 26일 군청에서 카카오와 ‘영암군 농특산물 유통망 확대 업무 협약식’을 갖고 지역 농특산물 판매 활성화와 마케팅에 함께 나서기로 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카카오는 ‘카카오메이커스’에서 영암군 농특산물을 판매한다.

‘카카오 온더무브’ 채널을 활용해 마케팅 메시지를 내는 등 홍보 활동도 돕는다.

‘카카오메이커스’는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하는 유통서비스다.

소비자는 저렴하고 신선한 농특산물을 공급받고, 생산자는 재고 부담 없이 제값을 받고 판매할 수 있다.

영암군은 이번 협약이 농특산물 유통에 활기를 더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승희 영암군수는 “안전하고 신선한 영암 농특산물이 카카오의 도움으로 전국적 인지도를 쌓고 카카오톡 선물하기로 전국의 다양한 소비자들에게 닿을 수 있도록 하겠다. 농특산물 농가와 소비자 모두가 상생하는 유통을 위해 영암군이 이번 협약을 잘 뒷받침하겠다”고 전했다.

협약에는 우승희 영암군수와 김정민 카카오 이사가 함께 했다.
이승우 기자 wynews@naver.com
키워드 : 농특산물 | 영암군 | 카카오